랜드모아
모아[손님] 검색   로그인    


 
부동산일반소식
 


부동산업 매출 7개월째 내리막…2012년 이후 최장 기록
  2019-07-01 09:38:25 댓글:(0)   조회:89


"9·13 대책 등 부동산 과열 규제 영향 계속돼"

(세종=연합뉴스) 이대희 기자 = 부동산업 매출이 최근 7개월 연속 내리막을 걷고 있다.

6년 5개월 만에 가장 긴 뒷걸음질로, 작년 9·13 대책을 비롯한 부동산 규제 정책의 영향이 계속되고 있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1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5월 부동산업 생산지수는 98.4(불변지수·2015년=100)로, 1년 전 같은 달보다 1.6% 내렸다.

부동산업 생산지수는 부동산 중개업 및 감정평가업, 부동산 임대업, 개발 및 공급업 등의 매출액 수준을 보여주는 지표다.

이 지수는 전년 같은 달과 비교했을 때 작년 11월(-0.7%)부터 지난 5월까지 7개월 연속 내리막을 탔다.

이는 글로벌 금융위기 여파로 부동산 시장 침체가 이어졌던 2010년 6월∼2012년 12월(31개월) 이후 6년 5개월 만에 가장 긴 연속 하강 기록이다.

작년 5월부터 지난 5월까지 13개월간을 보면 작년 10월(13.5%)을 제외한 나머지 달은 모두 1년 전 같은 달보다 지수가 줄었다. 매출이 떨어졌다는 의미다.

이러한 장기간의 부동산업 매출 부진은 정부가 내놓은 부동산 규제 정책의 영향으로 부동산 매매가 줄고 중개 수익이 악화한 데 따른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관련자료링크]
부동산업 매출 7개월째 내리막…2012년 이후 최장 기록


 댓글 (0)


부동산일반소식
페이지: 1 / 2   


부동산업 매출 7개월째 내리막…201290
   대출 규제 강화…‘집값 하락’ 전망 우세1942
   겨울 비수기 대구 아파트 매매가 하락폭 확대1905
   인천시, 용적률 완화·뉴스테이 연계 등으로 주택정비1893
   정부 부동산 경착륙 대책, 미분양 주택 사들인다1697
   11.3 부동산 대책 이후 잠실 재건축 단지 1605
   수직상승 제주 아파트 가격…3.3㎡당 2천만원대 단1449
   경기 안성 중소형아파트 ‘안성 공도 서해그랑블’1753
   인천 남동구 아파트 '에코메트로7단지'1967
   신규 아파트 대규모 입주…‘역전세난’ 우려1307
   내달 전국 아파트 2만 4000여가구 입주1182
   노후지역 반가운 새 아파트, 청약경쟁 후끈1200
   상위 1% 잡아라..'초고가 주택' 1187
   11월 민간 아파트 분양가 ㎡당 287만원…전년比 1099
   민간아파트 분양가 전월보다 0.51% 하락1084
   경기 미분양아파트 1만4천여가구…작년말보다 43%↓1309
   [2016 헤럴드경제 그린주거문화대상 시상식]친환경1119
   강남발 재건축시장 부동산 열기 마포 등 강북으로 이1133
   임박한 美 기준금리 인상…"부동산 시장 파급1081
   부동산 침체에 ‘반값 할인’ 아파트 등장1739
   광주 아파트 분양권 불법 전매 횡행…용산지구 1457
   불확실성 커진 부동산 시장… 전문가들이 꼽은 최적 1022
   관광객 1천5백만 시대 제주 부동산 시장이 뜨고 있1039
   [좋아요 부동산] 청약경쟁률이 분양경기 반영할까1064
   부동산 시장 한파(寒波) 경보…2007년 재현 되나1044
   주택소비자 10명 중 7명 "내년 부동산 시926
   11ㆍ3 대책에 차분해진 수요자들…청약자 수 절반으1123
   공인중개사 및 주택관리사 시험 무료인강카페 공인모,1296
   실수요자 대출까지 조여…부동산 시장 악영향 우려989
   시세차익 기대되는 '영종도 소형아파트'1323
≪ [1]  [2]   ≫

복수단어 검색은 공백(space)로 구분해 주세요.



 
최근 글
[손님]
90
101
1877
1568
1777
1942
1860
1991
1857
1875
1933
1905
1893
1697
2028
 
인기 글
[손님]
7812
[홈마스타] (1) oledb 접근 오류
5101
7979
5185
4880
6960
6562
[홈마스타] 카네기의 지도론
5849
5329
6146
15860
4954
9053
6737
4949